You are here

『Daegu Photo Biennale 2014』 ‘Photographic Narrative’

The 5th Daegu Photo Biennale 2014 has been praised for its contribution in internationalization of Korean photography and to the development of the medium across since 2006. Last November, Daegu Photo Biennale joined the ‘Festival of Light’, which is an alliance of photography festivals, the first among Asian countries. The festival is a staging ground for Korean photographers looking to transition overseas.   

2006년 첫 전시를 시작으로 5회째를 맞이하는 대구사진비엔날레는 그 동안 한국사진예술의 국제화와 사진 및 회화 ∙ 미디어아트까지 넘나들며 사진예술의 영역확장에 기여해 왔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그리고 지난해 11월, 세계 20여 개국 사진축제 연합체인 ‘빛의 축제’에서 아시아 최초로 회원단체로 가입하는 등 한국작가들의 해외 진출에 교두보 역할 또한 다하고 있다.

 

This exhibition will present diverse photographs that challenge one's perspective on life, love and culture. ‘Origins, Memories & Parodies’–-the main exhibition--features artists from Latin America, Africa, Australia and Southeast Asia through video art, installation art, large photogram and prints on rice paper.  There are many other artists from other countries that display their work through other photographic techniques as well.

이번 전시는 급속히 변화하고 있는 사진의 다양한 표현방법과, 사진 원래의 정체성에 관하여 다양한 관점에서의 시각을 보여주고자 한다. 주 전시는 ‘기원, 기억, 패러디’라는 주제로 펼쳐지고 특히 우리가 흔히 볼 수 없었던 라틴 아메리카, 아프리카, 오스트레일리아, 동남아시아 등 세계 각지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작가들의 콜라쥬, 비디오아트, 설치, 대형 포토그램, 라이스 페퍼에 프린트 된 독특한 작업 등을 만나볼 수 있다.

In honor of 130th anniversary of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relations between Korea and Italy, ‘Italian Contemporary Photo Exhibition: Italian Look No.3’ exhibition weaves a fascinating story through the lens of some of the best Italian photographers today.

 한국∙이탈리아 수교 130주년을 기념하여 구성된 ‘이탈리안 룩 No.3’전에서는 이탈리아 최고의 사진작가들의 렌즈로 이탈리아 특유의 표현 방식을 엿볼 수 있다.

‘Full Moon: A Story of Sky and Earth’ exhibition presents the cycle of life through an Asian perspective that involves spirits, life and existence. ‘Women in War’ exhibition is an intimate look at the brutal nature of war and the role women play.

또 다른 전시인 ‘만월: 하늘과 땅의’ 전시는 아시아인의 정신과 순환, 그리고 공존의 세계관을 통해 원래의 모습으로 돌아가려는 인간 존재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리고 ‘전쟁 속의 여성’ 전시는 인류 역사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전쟁과 여성의 비극적 관계를 표현했다.

 

『Portfolio Review』, the much-acclaimed program in the international photography world, highlights 24 famous photographers and 70 reviewers and their opinions about how to cultivate photographic skills through in-depth discussions and comments.

또한 2008년부터 시작하여 국제 사진계에 많은 호응을 얻고 있는 작가발굴 프로그램인 『포트폴리오 리뷰』도 개최된다. 이 행사는 국내외 유명사진전문가 24명으로 구성된 리뷰어와 70여명의 사진작가들의 토론과 논평을 통하여 작품 활동의 역량을 높일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

 

『International Photography Symposium』 tries to find an answer for the future direction of Daegu Photo Biennale by studying modern photography art with the subject of ‘photographs in post-colonial period and cultural identity: Past, Present and Future’.

더불어 『국제사진심포지엄』은 ‘포스트-콜로니얼 시대의 사진과 문화 정체성: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라는 주제로 현대사진예술의 경향을 전문가들의 깊이 있는 진단을 통해 향후 대구사진비엔날레의 방향성에 많은 도움을 얻고자 한다.

 

Daegu Photo Biennale holds other events for guests to participate in to make the experience more interactive. There will also be an exhibition in downtown Jongno area and Jingolmok Alley, which allows people to enjoy photos on the street. People are encouraged to visit and take pictures on ‘Daegu's Modern, Culture Alley Photo Tour’.

또한 대구시내 종로 일대 및 진골목에 위치한 식당 등에 사진을 전시하여 시민들이 생활 가까이에서 사진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도시프로젝트-맛있는 사진관’ 등 대구시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그리고 ‘대구근대골목 촬영투어’ 에서 시민이 직접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행사도 기획되었다.

 

Daegu Photo Biennale will propose a new paradigm of photography, which is the ‘Art of Light’. It will be a great photo festival where everyone can enjoy some of the best moments captured in time. 『Daegu Photo Biennale 2014』, themed ‘Photographic Narrative’, will be held in the Daegu Culture & Art Center, Bongsan Cultural Center and other exhibition halls around downtown from September 12th to October 19th. More information is available on the website (www.daeguphoto.com).

이번 대구사진비엔날레는 ‘빛의 예술’인 사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다. 우리최고의 순간을 사진에 담아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사진축제로 거듭날 것을 기대한다. 『2014대구사진비엔날레』는 ‘Photographic Narrative’라는 주제로 9월 12일부터 10월 19일까지 대구문화예술회관, 대구예술발전소, 봉산문화회관 등 대구시내 주요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www.daeguphoto.com).

 

Overview

  • Period : Friday, September 12th, 2014 - Sunday, October 19th, 2014

  • Venues : Daegu Culture & Arts Center, Daegu Art Factory (Former KT&G),

         Bongsan Cultural Center

  • Program : Main Exhibition, Exhibitions, Portfolio Review,

          International Symposium of Photography, Other Events

  • Size : Around 250 artists from 30 countries : Spain, Italy, Argentina, Colombia, Brazil,                 

     Australia, South Korea, Japan and China

  • Host : Daegu Metropolitan City

  • Organize : The Daegu Photo Biennale organizing committee

  • Sponsors :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Sambo Motors Co., Ltd,

           Kyungil University, Samsung Smart Camera, Kumbokju, Kyochon 

Information provided by Yuri Kim / Translated by Kate Ko

Category: 
Tags: 
Promote: 
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