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Which Sandwich is Best at Wich Wich?

Two years ago a very harrowing thing happened in downtown Daegu. The Quiznos sub sandwich shop, mind you the only one in Daegu, closed its doors. Gone were the days of foot-long bacon chicken ranch sandwiches and meatball subs. It was a sad time for sandwich lovers in Daegu, more-so because once the location opened its doors again a few months later, it had been converted into...another...cell phone shop. Yes, that’s right. Out with the uniqueness of sub sandwiches and in with another brightly-lit, K-pop-pumping mobile store.

2년전, 대구에서 끔찍한 일이 일어났다. 대구에서 오직 하나뿐이었던 퀴즈노스 섭 샌드위치 가게가 문을 닫은 것이다. 1피트 길이의 베이컨치킨 랜치 샌드위치와 미트볼 섭을 더 이상 볼 수 없게 된 것이다. 샌드위치를 사랑하는 많은 대구 시민들이 슬퍼했고, 그 뒤로 그 곳은 몇 달 간격으로 핸드폰 가게 등으로 업종이 계속 바뀌었다. 그렇다. 샌드위치의 독특함은 가고 눈부신 조명과 케이팝 음악이 흘러나오는 핸드폰 가게로 바뀐 것이다.

 

But earlier this year, a cafe located two stops away from downtown, across from the Daegu Bank building was converted from coffee cafe to full on western-style sandwich stop! Called Wich Wich, the small shop seats about 15 people inside and has several outdoor patio spots as well.

하지만 올해 초, 시내에서 조금 떨어진 대구은행 건물 건너편 카페가 서양식 샌드위치 가게로 바뀌었다! Wich Wich라는 이 가게는 약 15명을 수용할 수 있는 내부 공간과 외부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The cute and clean interior atmosphere is a great place to escape off to and relax. Bright colors, reflective surfaces, and one of the most original wall clocks you’ll ever see, make Wich Wich a splendid place for an afternoon lunch. Their menu boasts 9 different sandwich options all ranging from about 4-5,000 won. Varieties include: the Wich Original, chicken teriyaki, spicy chicken, bacon & egg, tuna, bulgogi, and club. There’s also walnut cream cheese and kaya toast. Their second menu offers sandwiches made with ciabatta bread. Be sure to try the pastrami. Again, all items fall just under 5,000 won.

귀엽고 깔끔한 인테리어와 분위기는 일상에서 벗어나 휴식을 취하기 좋은 공간이다. 밝은 색상과 반사면, 그리고 당신이 본 벽시계 중 가장 독창적인 벽시계가 Wich Wich에서 점심을 먹기에 최고의 공간으로 만든다. 모든 메뉴가 4-5,000원선이고 9가지 종류의 샌드위치 종류가 있다. 메뉴는: 위치 오리지널, 치킨데리야키, 스파이시치킨, 베이컨에그, 참치, 불고기, 그리고 클럽 샌드위치이다. 호두크림치즈와 카야토스트 또한 준비되어 있다. 그리고 치아바타 빵으로 만든 샌드위치도 선택할 수 있다. Pastrami를 적극 추천한다. 이 모든 메뉴는 5,000원 미만이다.

 

Now, be ready when you order these things. These aren’t small, skimpy sandwiches at all. They are stuffed with wonderfully fresh ingredients: fresh tomatoes, lettuce, egg, etc. It will be a big mouthful for sure but well worth the visit. Waiting times for a sandwich can take up to ten minutes, so have a little patience and know that the quality will be top-notch.

주문을 할 때는 마음의 준비를 해라. 이 샌드위치는 전혀 작거나 빈약한 양이 아니며 신선한 토마토, 양배추, 계란 등으로 가득 채워져 있다. 한입 가득 즐길 수 있는 이 곳은 충분히 방문할 가치가 있는 곳이다. 샌드위치를 만드는 시간은 약 10분 정도이니 인내심을 갖고 샌드위치의 맛이 최고가 되는 시간이라 생각하자.

 

Set menu items are also available. Any sandwich of your choice paired with a coffee or juice will save you some cash as well.

세트메뉴도가능하다. 모든샌드위치가커피혹은주스와함께세트로주문할있고더욱저렴하다.

 Of course, Wich Wich still is a cafe, so the drink menu does have the expected selections: espresso, americano, caffe latte, caffe cappuccino, caffe mocha, caramel macchiato all available as hot or iced and all for under 4,000 won. Likewise, for those who don’t dig coffee, hot/iced chocolate, teas, fruitades, fresh fruit juice, and smoothies are also available and all for under 4,000 won.

물론 Wich Wich는 아직 카페이다. 그러니 에스프레소,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카푸치노, 카페모카, 캬라멜마키아또 등 메뉴를 4,000원 미만으로 즐길 수 있다. 커피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은 핫/아이스 초코, , 에이드, 생과일쥬스, 스무디 등을 4,000원 미만의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Next time you get an itch for a huge, western-style sandwich, stop by Wich Wich Sandwiches. You can thank us later.

큰 서양식 샌드위치가 먹고 싶을 때, Wich Wich 샌드위치를 방문해보라. 후에 우리에게 고마워하게 될 것이다.

 

 Wich Wich is located outside Exit #4 of Daegu Bank station on the green subway line. When you exit, walk straight for one block. Wich Wich occupies the outside corner of the Lotte Castle apartments on your left. Hours are daily, from 7:30am until 11pm.

Wich Wich 2호선 대구은행역 4번출구에 위치해있다. 출구로 나와 1블록을 걷다보면 왼쪽 롯데캐슬 아파트의 코너에 있다. 매일 아침 7 30분부터 밤 11시까지 영업한다.

 

Written and photographed by Brian Van Hise / Translated by Kate Ko

Category: 
Tags: 
Promote: 
Yes